‘농업회의소’ 아산·당진·논산시 들어선다 > 언론기사

본문 바로가기

당진시 농업회의소
여러분들과 함께 미래를, 그리고 미래의 바른 먹거리를 만들어 나가겠습니다.

회의소소식

언론기사
Home > 회의소소식 > 언론기사
언론기사

‘농업회의소’ 아산·당진·논산시 들어선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21-05-17 13:34 조회36회 댓글0건

본문

‘농업회의소’ 아산·당진·논산시 들어선다

- 광역 포함 도내 5곳 설립 추진…농민주도 3농혁신 탄력 기대 -

농업인들의 대의기구로서 법적 지위를 갖고 농업정책 파트너 역할을 수행할 ‘농업회의소’가 충남 아산시와 당진시, 논산시에 추가로 들어선다.

충남도는 농림축산식품부의 ‘2016년 농어업회의소 시범사업 공모’에서 아산시, 당진시가 최종 선정된 데 이어 도 자체 시범 시군으로 논산시를 선정했다고 20일 밝혔다.

이에 따라 도내 추진 중인 농어업회의소는 지난해 공모에서 선정된 예산군과 도 단위 광역 농업회의소를 포함해 총 5개로, 전국 최대 규모로 설립이 추진된다.

이는 그간 시군 합동토론회, 농업인 순회설명회, 자체평가회를 거쳐 최종 사업계획을 수정·응모하는 등 철저한 사전 준비 작업에 따른 성과로 풀이된다.

우선 이번 공모 선정에 따라 아산시와 당진시에는 ▲기초 현황 분석 ▲설립추진단 및 T/F 구성·운영 ▲농어업회의소 정관 및 지원조례(안) 작성 ▲운영체계 수립 및 광역단위 운영매뉴얼 개발, 사업계획(안) 수립 컨설팅 등이 지원된다.

이와 함께 도는 3농혁신 특화 사업으로 농어업회의소 설립 시범 시군으로 선정된 논산시에 대해 농업인단체 간담회, 농업회의소 선진시군 벤치마킹, 교육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도 관계자는 “농어업회의소는 농어업·농어촌 문제를 지역주민 스스로 결정하는 농정시스템을 구축하고, 민·관 협치를 통한 선진농정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추진돼 왔다”라며 “앞으로 도내 농어업인이 주도하는 3농혁신 추진을 위해 농어업회의소 개소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농어업회의소는 지역 농업의 발전과 미래 비전을 제시하고 농업인들의 지위 향상과 이익을 제도적으로 보장하기 위한 민간주도형 대의기구로, 상공인들의 대의기구인 상공회의소와 유사한 기구다.

농어업회의소의 설립 목적은 ▲민간의 자발적인 농정 참여 등 농정 거버넌스 조직화를 통한 지속가능 농정 추진 시스템 구축 ▲농어업 경쟁력 제고와 농어업인 소득 안정·인력 양성 ▲농어촌 지역개발 및 복지증진 등 농어업·농어촌 정책에 관한 중요 사항 자문 및 조정·심의 등이다.

기사승인 작성일16-07-20 08:17
[출처] 베스트충남일보 : 이규화 기자 yastar@bestdaily.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P ▲ 업체명 : 사단법인 당진시농업회의소 | 대표자 : 최우현 | 사업자번호 : 614-82-02856 | Tel : 041-970-5010 | FAX : 041-353-5010
주소 : 충남 당진시 계성3길 30 농업경영인회관 2층 | E-mail : whchoy@hanmail.net
Copyright © 사단법인 당진시농업회의소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